민주당 "김용판, 이재명 조폭연루설 사과해야... 윤리위 제소 예정"
민주당 "김용판, 이재명 조폭연루설 사과해야... 윤리위 제소 예정"
  • 석대성 기자
  • 승인 2021.10.19 10: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면책특권 주어진다고 해도 해선 안 될 짓... 국회의원 자격 없어"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오전 질의를 마친 후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과 대화하고 있다. /경기사진공동취재단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오전 질의를 마친 후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과 대화하고 있다. /경기사진공동취재단

[법률방송뉴스] 더불어민주당은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해 조직폭력배 지원설을 제기한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하는 것을 검토한다는 방침입니다.

민주당 화천대유 토건비리 진상규명 태스크포스(TF·전담반) 단장을 맡은 김병욱 의원은 오늘(19일) 2차 TF 회의에서 김 의원을 향해 "사과하지 않으면 의원직 사퇴와 함께 윤리위에 회부할 것"이라고 알렸습니다.

같은 날 한준호 민주당 원내대변인도 국감대책회의 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아무리 (국회의원) 면책 특권이라는 게 주어진다고 하더라도 해선 안 될 짓이 있다"며 "국회의원으로서 자격이 없다고 생각해 윤리위에 제소하고 이분의 사퇴까지도 얘기할 예정"이라고 표명했습니다.

민주당은 일단 김 의원을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에서 사·보임하는 것을 추진하고, 윤리위에 제소한다는 방침입니다. 또 본인의 의원직 사퇴와 국민의힘의 제명을 요청한다는 구상도 전했습니다.

앞서 김 의원은 전날(18일) 열린 경기도 국감에서 이 지사와 조폭의 연루설을 제기하며 폭력 조직 '성남 국제마피아파'가 이 지사에게 현금 수억원을 제공하고 선거를 지원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범야권에서도 김 의원에 대한 비판이 나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전날 국감에 대해 "야권의 무기력함에 국민의 절망어린 '한탄'이 절로 나오는 순간"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안 대표는 "모든 걸 알고 있으면서 불리한 것만 모르는 척하는 이 지사, 그리고 준비 없이 호통치고 윽박지르면서 모든 걸 아는 척하는 야당 의원들의 대결이었다"며 "(이 지사가) 이미 움직일 수 없는 명백한 범죄 증거와 공범들 앞에서도, 이 지사는 그의 복잡하고 불안한 내면의 감정과 광기 어린 궤변을 현란하게 구사했다"고 비난했습니다.

덧붙여 "50억 뇌물수수 빌미를 제공한 제1야당은 이 지사에게 '국민의힘 게이트'라는 수모를 겪으며, 제1야당의 무능과 부도덕함만 더 적나라하게 드러냈다"고 지적하기도 했습니다.

석대성 기자 bigstar@lawtv.kr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7길 22 BMS 4층
  • 대표전화 : 02-585-0441
  • 팩스 : 02-2055-1285
  • 메일 : ltn@lawtv.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새아
  • 법인명 : 주식회사 법률방송(Law TV Network)
  • 제호 : 법률방송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76
  • 등록일 : 2016-10-17
  • 발행일 : 2016-10-17
  • 발행인 : 김선기
  • 편집인 : 박재만
  • 열린 보도원칙 : 법률방송뉴스는 독자와 취재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고충처리인 : 박재만
  • 법률방송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영상,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법률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tn@lawtv.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