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전 대통령 측 "검찰 요구대로 14일 출석하겠다"… “한 번 해볼 만하다”
이명박 전 대통령 측 "검찰 요구대로 14일 출석하겠다"… “한 번 해볼 만하다”
  • 신새아 기자
  • 승인 2018.03.09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률방송] 이명박 전 대통령이 검찰의 요구대로 오는 14일에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기로 했다.

9일 이 전 대통령 측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특별히 변수가 없는 한 정상적으로 출석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내부적으로 갑론을박이 있었지만 이 전 대통령은 법률적으로 대응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다"며 "검찰의 주장을 법리적으로 다퉈볼 만하다고 보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앞서 이 전 대통령 측은 검찰이 14일 소환 통보를 한 지난 6일 입장문을 내고 "검찰 조사에 적극적으로 응하되 출석 날짜는 협의를 원한다"고 밝혔다.

검찰은 그러나 '협의 불가' 입장을 고수했다.

이 전 대통령의 변호인단으로는 대검 차장검사 출신인 정동기 전 청와대 민정수석, 판사 출신인 강훈 전 법무비서관 등 옛 참모진을 중심으로 꾸려졌다.

변호인단은 별도의 법무법인 설립 절차를 마치는 대로 검찰에 선임계를 제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신새아 기자 saeah-shin@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