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밥·혼술은 옛말, 빙수도 1인 1빙 시대"... SPC그룹 파리바게뜨 '흑당밀크컵빙'
"혼밥·혼술은 옛말, 빙수도 1인 1빙 시대"... SPC그룹 파리바게뜨 '흑당밀크컵빙'
  • 김태현 기자
  • 승인 2019.04.25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밥·혼술은 옛말, 빙수도 '1인 1빙' 시대입니다."

SPC그룹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새로운 트렌드를 반영한 신메뉴 ‘흑당밀크컵빙’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컵빙(CUPBING)은 빙수에 테이크아웃 용기를 사용, 별도의 용기가 없이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파리바게뜨는 "흑당밀크컵빙은 최근 SNS에서 화제가 되고 사랑받는 흑당을 베이스로 우유, 얼음을 함께 블렌딩한 제품"이라며 "자극적이지 않으면서도 풍부한 단맛을 내는 흑당 음료 위에 휘핑크림과 캐러멜 시럽을 더해 부드럽고 달콤한 것이 특징"이라고 소개했다. 흑당은 흑설탕을 은은한 불에 달여 캐러멜 풍미를 낸 비정제 사탕수수당이다.

흑당밀크컵빙 출시와 함께 파리바게뜨는 지난해 좋은 반응을 얻은 '자두 컵빙'과 '하동말차 컵빙', '수박 컵빙' 3종의 컵빙도 리뉴얼해 선보였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의 니즈를 파악하고 트렌드에 맞춘 다양한 메뉴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taehyun-kim@lawtv.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