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개혁 거부는 ‘차르 병사’ 같은 모습”
문무일 검찰총장 “검찰 개혁 거부는 ‘차르 병사’ 같은 모습”
  • 장한지 기자
  • 승인 2017.09.05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검 월례간부회의서 '비유'... "이 달 중 검찰개혁위원회 발족"

문무일 검찰총장이 5일 대검 월례간부회의에서 이번 달 중으로 검찰개혁위원회를 발족하겠다고 밝혔다.

10∼25명의 외부위원으로 구성되는 검찰개혁위원회는 앞으로 '기소심의위원회'와 '과거사 점검단' 신설 등 문 총장의 개혁 구상을 심의하고 권고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문 총장은 오늘 회의에서 검찰이 개혁을 거부하는 것은 “모스크바 붉은광장에서 수십년간 공중전화 부스를 지키던 '차르 병사'와 같은 모습"이라고 비유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