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시티 비리’ 허남식 전 부산시장 징역 3년 선고.. 법정구속은 면해
‘엘시티 비리’ 허남식 전 부산시장 징역 3년 선고.. 법정구속은 면해
  • 장한지 기자
  • 승인 2017.07.0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지법은 7일 엘시티 이영복 회장에게 3천만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허남식 전 부산시장에 대한 1심에서 징역 3년과 벌금 3천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증거인멸이나 도주 우려가 없고 방어권을 보장할 필요가 있다”며 허 전 시장을 법정구속하지는 않았다.

허남식 전 부산시장이 7일 징역 3년을 선고받은 뒤 부산법원종합청사를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장한지 기자 hanji-jang@lawtv.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