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에 선 '드루킹' 김동원 "김경수에게 킹크랩 개발 지시받았다"
법정에 선 '드루킹' 김동원 "김경수에게 킹크랩 개발 지시받았다"
  • 김정래 기자
  • 승인 2018.12.07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수 경남도지사(오른쪽)와 '드루킹' 김동원. /연합뉴스
경수 경남도지사(오른쪽)와 '드루킹' 김동원. /연합뉴스

[법률방송뉴스]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드루킹’ 김동원씨와 법정에서 대면했다. 지난 8월 특검 대질조사 이후 넉달 만이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성창호 부장판사)는 7일 김경수 지사에 대한 5차 공판을 열었다.  

김경수 지사는 컴퓨터 등 장애업무방해, 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다. 

드루킹 김동원씨는 이날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해 댓글 조작에 사용한 매크로인 ‘킹크랩’ 개발이 김경수 경남지사의 지시로 이뤄졌다고 거듭 주장했다. 

드루킹 김동원씨는 재판부에 “이런 큰일을 하면서 정치인의 허락 없이 어떻게 하겠느냐”며 “당연히 허락을 받기 위해 시연을 했고 허락을 받았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경수 지사가 2016년 11월9일 드루킹 일당의 본거지인 경기도 파주 ‘산채’를 방문해 김 지사 앞에서 ‘둘리’ 우아무개씨와 함께 킹크랩을 시연했다고 덧붙였다. 

김경수 지사 측은 앞선 공판에서와 마찬가지로 경공모 사무실을 방문한 것은 맞지만 시연회는 본 적이 없다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김정래 기자 junglae-kim@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7길 22 BMS 4층
  • 대표전화 : 02-585-0441
  • 팩스 : 02-2055-1285
  • 메일 : ltn@lawtv.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재광
  • 법인명 : 주식회사 법률방송(Law TV Network)
  • 제호 : 법률방송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76
  • 등록일 : 2016-10-17
  • 발행일 : 2016-10-17
  • 발행인 : 김선기
  • 편집인 : 하종오
  • 열린 보도원칙 : 법률방송뉴스는 독자와 취재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고충처리인 : 하종오
  • 법률방송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영상,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법률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tn@lawtv.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