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제처 2018년 '중학생 법제관' 291명 선정
법제처 2018년 '중학생 법제관' 291명 선정
  • 박지민 기자
  • 승인 2018.05.17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법제처
출처=법제처 홈페이지

[법률방송] 법제처(처장 김외숙)는 17일 12개 중학교의 2018년도 청소년법제관 291명을 선발해 발표했다.

선발된 중학교는 부산, 경북, 강원, 세종, 광주, 대전 지역의 학교로, 올해 3월부터 전국 중학교의 신청을 받아 선정됐다.

청소년법제관으로 선정된 학생들은 한 해 동안 법과 규칙에 대해 배우고, 이를 토대로 모의법안을 만들어보는 등 학교 규칙을 제정 또는 개정해보는 체험을 하게 된다.

법제처는 기본법제교육을 통해 청소년법제관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법령의 의의와 학교규칙을 개정 또는 제정하기 위한 입법절차를 설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본법제교육은 오는 18일 부산광역시 소재인 연제중학교 부터 시작해 7월까지 학교별로 개최될 예정이다.

김외숙 법제처장은 "청소년법제관들이 이번 활동을 통해 법에 대해 흥미를 느끼고 법과 관련된 진로를 꿈꾸게 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또한 이번 경험을 계기로 "청소년들이 준법 정신을 갖춘 성숙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지민 기자 jeemin-park@lawtv.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