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 발족... 권인숙 위원장 등 위원 11명 위촉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 발족... 권인숙 위원장 등 위원 11명 위촉
  • 정한솔 기자
  • 승인 2018.02.13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기(앞줄 가운데) 법무부 장관과 권인숙(앞줄 오른쪽에서 두번째)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 위원장이 13일 위원회 발족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법무부 제공
박상기(앞줄 가운데) 법무부 장관과 권인숙(앞줄 오른쪽에서 두번째)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 위원장이 13일 위원회 발족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법무부 제공

법무부가 13일 부처 내 성범죄 실태 점검과 재발 방지 방안 마련을 위한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를 발족하고 권인숙 위원장 등 외부 위원 11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위원장은 권인숙 한국여성정책연구원장이 맡았고, 김민문정 한국여성민우회 대표, 나윤경 연세대 교수, 오선희 변호사, 윤옥경 경기대 교수, 이유진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이한본 변호사, 조숙현 변호사, 최영애 서울시인권위원회 위원장, 홍성수 숙명여대 교수, 황정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등 11명으로 구성됐다.

법무부는 "최근 논란이 된 검찰 내 성범죄 사건을 계기로 성희롱·성범죄 분야에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을 중심으로 대책위를 구성했다"며 “향후 하위직 여직원들 위주로 각 직렬별 내부위원을 추가 선정해 위원회 인선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