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수사 외압' 폭로 안미현 검사 참고인 조사… "수사에 적극 협조"
'강원랜드 수사 외압' 폭로 안미현 검사 참고인 조사… "수사에 적극 협조"
  • 신새아 기자
  • 승인 2018.02.1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미현 검사가 12일 오후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단 사무실이 있는 서울북부지검에 출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미현 검사가 12일 오후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단 사무실이 있는 서울북부지검에 출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단(단장 양부남 광주지검장)이 수사 외압 의혹을 폭로한 안미현 의정부지검 검사를 12일 오후 참고인으로 소환 조사했다.

수사단 사무실이 있는 서울북부지검에 출석한 안 검사는 기자들의 질문에 “검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밝힌 뒤 청사로 들어갔다.

안 검사 조사 후 수사단은 권성동·염동열 의원과 검찰 고위간부 등에 대한 조사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안 검사는 앞서 한 언론과 인터뷰에서 “지난해 4월 최종원 춘천지검장이 김수남 전 검찰총장을 만난 직후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를 조기 종결하라는 부당 지시를 내렸다”며 “권성동·염동열 자유한국당 의원과 강원도 출신 A고검장(현 변호사)의 이름이 기재된 증거목록을 삭제해 달라는 압력을 지속적으로 받았다”고 폭로한 바 있다.

신새아 기자 saeah-shin@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