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위의 소통 플랫폼 '국민생각함'... 국민이 직접 '반부패 로드맵' 만든다
권익위의 소통 플랫폼 '국민생각함'... 국민이 직접 '반부패 로드맵' 만든다
  • 정한솔 기자
  • 승인 2018.01.22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권익위원회가 국민의 의견을 수렴해 새 정부의 5개년 반부패 종합대책 수립을 추진한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올해부터 새 정부가 추진하는 5개년 반부패 종합대책 수립에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온·오프라인을 통해 국민 소통 창구를 마련한다고 22일 밝혔다. 

온라인상에서 현재 운영 중인 국민소통 플랫폼 ‘국민신문고 국민생각함’(idae.epeople.go.kr) 을 통해 다음달 14일까지 국민 의견수렴을 실시한다.

국민은 누구나 ‘국민생각함’에 ▲ 공공·민간 부문의 부패 취약분야 개선 ▲ 부패·공익신고 활성화 방안 ▲ 반부패경영시스템 정착 방안 ▲ 공직자·학생들에 대한 청렴 교육 방안 등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자유롭게 올릴 수 있다.

국민권익위원회는 ‘국민생각함’에 시의성과 현실성을 갖춘 적절한 정책 대안을 제시하는 국민에게는 소정의 모바일 상품권을 경품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오프라인상에서도 국민, 공직자, 경제계, 시민사회, 언론·학계 등이 제시한 의견은 심도 있는 검토를 거쳐 종합적 반부패대책에 반영된다.  

온·오프라인에서 수렴된 의견은 올해 3월에 출범 예정인 청렴사회민관협의회와 대통령 주재 반부패정책협의회의 논의를 거쳐 최종 확정된 후 국민과 언론에 공개될 예정이다.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은 “국민이 주인이 되는 정부를 실현하기 위해 국민권익위가 앞장서 반부패 대책 수립과 집행, 평가 등 전 과정에서 국민이 실질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하며 이번 반부패 정책 의견 수렴에 많은 국민이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정한솔 기자 hansol-jung@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