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정신 아득해질 만큼 살해 과정이 무자비"... ‘세모녀 살해’ 김태현 사형 구형
검찰 "정신 아득해질 만큼 살해 과정이 무자비"... ‘세모녀 살해’ 김태현 사형 구형
  • 신새아 기자
  • 승인 2021.09.13 15: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북부지법서 오늘 결심공판... 김태현 "평생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겠다"

[법률방송뉴스] 서울 노원구 중계동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세 모녀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25살 김태현에게 검찰이 법정 최고형인 사형을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오늘(13) 오전 서울북부지방법원에서 열린 김씨의 결심 공판에서 범죄의 잔혹성과 피고인의 반사회성 등을 감안해 김씨에게 사형을 내려줄 것을 재판부에 요청했습니다.

검찰은 최후 변론에 나서 “피고인은 반사회적이고 인명 경시 성향이 있다. 또 범행 수법이 일반인 상식으로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고 잔인하고 포악하다”며 “극형 외에는 다른 형을 고려할 여지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조사자 입장에서도 정신이 아득해질 정도로 살해과정이 무자비하다. 그런데도 피고인은 진정으로 반성하고 있지 않아 교화 가능성이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하기도 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씨는 최후진술에서 자신의 끔찍한 만행으로 숨진 고인을 생각하면 가슴이 찢어지듯이 아프다며 평생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겠다고 말했습니다.

김 씨는 온라인 게임에서 만난 피해자 A씨가 연락을 거부한다는 이유로 스토킹을 하다가 지난 3월, 피해자 집을 찾아가 여동생과 어머니 등을 차례로 살해한 혐의를 받습니다.

그는 당시 집에 있던 작은 딸을 먼저 살해한 뒤 귀가한 어머니와 큰딸까지 해친 것으로 조사됐고, 범행 후 밖으로 나오지 않고 3일간 집 안에 머물며 휴대전화를 초기화하는 등 증거를 인멸하고 자해를 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김씨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은 다음 달 12일에 열립니다.

 

신새아 기자 saeah-shin@lawtv.kr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7길 22 BMS 4층
  • 대표전화 : 02-585-0441
  • 팩스 : 02-2055-1285
  • 메일 : ltn@lawtv.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새아
  • 법인명 : 주식회사 법률방송(Law TV Network)
  • 제호 : 법률방송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76
  • 등록일 : 2016-10-17
  • 발행일 : 2016-10-17
  • 발행인 : 김선기
  • 편집인 : 박재만
  • 열린 보도원칙 : 법률방송뉴스는 독자와 취재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고충처리인 : 박재만
  • 법률방송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영상,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법률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tn@lawtv.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