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검찰, 추미애 법무부장관과 아들·보좌관 '불기소' 처분
[속보] 검찰, 추미애 법무부장관과 아들·보좌관 '불기소' 처분
  • 장한지 기자
  • 승인 2020.09.28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동부지검 "추 장관 아들 휴가에 외압 있었다고 보기 어렵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지난 23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지난 23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법률방송뉴스] 추미애 법무부장관 아들 서모(27)씨의 '특혜 휴가' 의혹을 수사해온 검찰이 추 장관과 서씨 등 주요 관련자들에 대해 불기소 처분했다.

서울동부지검은 28일 "추 장관 아들의 휴가에 외압이 있었다고 보기 어렵다"며 추 장관과 서씨, 추 장관의 전 보좌관 A씨, 당시 서씨 소속 부대 지역대장 B씨 등 4명을 혐의없음으로 재판에 넘기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당시 부대 지원장교와 지원대장은 현역 군인임을 이유로 육군본부 검찰부로 송치했다.

장한지 기자 hanji-jang@lawtv.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