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 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왕기춘,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구속
유도 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왕기춘,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 구속
  • 장한지 기자
  • 승인 2020.05.02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도 전 국가대표 왕기춘씨. /연합뉴스
유도 전 국가대표 왕기춘씨. /연합뉴스

[법률방송뉴스] 유도 국가대표 출신으로 2008년 베이징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왕기춘(32)씨가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다.

2일 대구경찰청 등에 따르면 왕씨의 구속영장은 전날 발부됐다.

왕씨 사건은 지난 3월 16일 대구 수성경찰서에 고소장이 접수돼 대구경찰청에서 수사해 왔다. 경찰은 왕씨에 대해 추가 수사를 한 뒤 다음주 중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적법한 절차에 따라 구속영장이 발부됐으며, 수사 중인 사건으로 자세한 내용은 알려주기 어렵다"고 말했다.

왕씨는 2008년 베이징올림픽 유도 남자 73㎏급 은메달리스트로 한국 유도의 간판스타였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대표 최종선발전에서 우승하지 못해 출전이 불발된 후 대표팀을 은퇴, 대구에서 유도관을 열고 생활체육 지도자와 유튜버 등으로 활동해 왔다.

왕씨는 지난 2009년 경기도 용인시의 나이트클럽에서 시비 끝에 20대 여성 손님의 뺨을 때려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장한지 기자 hanji-jang@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