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W 투데이-11월 12일] '자본금 편법충당' MBN 기소, 장대환 회장 사퇴... 프로듀스X101 10여명 입건... 대법원, 국순당 갑질 파기환송... 국내 여론조사 업계 문제점과 해결 방안 모색
[LAW 투데이-11월 12일] '자본금 편법충당' MBN 기소, 장대환 회장 사퇴... 프로듀스X101 10여명 입건... 대법원, 국순당 갑질 파기환송... 국내 여론조사 업계 문제점과 해결 방안 모색
  • 법률방송
  • 승인 2019.11.12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률방송뉴스] 종합편성채널 설립 당시 자본금을 편법으로 충당했다는 의혹을 받는 MBN 회사 법인과 대표 등이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관련 의혹 제기에 그동안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견지해왔던 MBN은 “장대환 MBN 회장이 의혹에 책임을 지는 차원에서 회장직에서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브리핑’입니다.

음악 전문 채널 엠넷(Mnet)의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CJ ENM 본사 고위 관계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관련해서 프로듀스X101 진상규명 위원회 고발 사건을 대리해 투표 조작 문제를 수면 위로 끌어올린 김종휘 변호사에게 이런저런 얘기들을 들어봤습니다. 

‘여론조작 공화국’ 다섯 번째, 우리나라 여론조사 업계 문제점과 해결방안에 대해서 전반적으로 얘기를 들어보겠습니다. 여론조사 전문가 칸타코리아 이양훈 이사와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 

주류업체 국순당이 매출이 부진한 도매점들의 거래처 정보를 경쟁관계에 있는 다른 대리점에 넘기는 방법으로 퇴출을 유도했지만 영업비밀누설죄로 처벌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습니다. ‘판결로 보는 세상’입니다.

 

법률방송 webmaster@ltn.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