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오는 15일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회의' 주재
문재인 대통령, 오는 15일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회의' 주재
  • 이현무 기자
  • 승인 2019.02.12 19: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에는 자치경찰제 도입을 위한 당·정·청 협의 예정

[법률방송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5일 오전 11시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회의'를 주재한다.

청와대는 이번 회의를 통해 권력기관의 개혁성과를 문 대통령에게 보고하고, 남은 과제를 공유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적폐 청산에 속도를 내면서도 검경 수사권 조정을 포함한 권력기관 개혁 진행 상황을 직접 챙기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회의에는 박상기 법무부 장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서훈 국정원장, 문무일 검찰총장, 민갑룡 경찰청장 등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이 집권 3년차를 맞아 적폐 청산에 속도를 내면서도 검경 수사권 조정을 비롯한 사법과 권력기관의 개혁을 직접 챙기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문 대통령은 오늘 국무회의에서 부패인식지수가 역대 최고점수를 기록한 것을 언급하면서 "적폐 청산 노력에 대해 국제사회가 평가한 것"이라며 반부패정책협의회의 기능 강화는 물론 공수처 설치 등의 주도적 노력도 병행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개혁전략회의 하루 전날인 14일에는 자치경찰제 도입을 위한 당·정·청 협의를 국회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논외된 성과를 다음날 개혁전략회의에서 보고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현무 기자 hyunmu-lee@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rlatnals 2019-02-12 23:51:32
문재인대통령님 사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