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수·노정희·이동원 대법관 임명동의안 가결... 자유한국당 김선수 가결에 '부글부글'
김선수·노정희·이동원 대법관 임명동의안 가결... 자유한국당 김선수 가결에 '부글부글'
  • 김정래 기자
  • 승인 2018.07.26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가 본회의를 열고 노정희·이동원·김선수 대법관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을 26일 가결했다

[법률방송뉴스] 국회가 본회의를 열고 노정희·이동원·김선수 대법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26일 가결했다. 

진통이 예상됐던 김선수 후보자 임명동의안은 국회 본회의 표결에서 총 271표 중 찬성 162표, 반대 107표, 기권 2표를 얻어 가결됐다.

노정희·이동원 후보자와 대한 임명동의안은 찬성표가 200표를 넘어 무난히 가결됐다. 

앞서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본회의 전 전체회의를 열고 대법관 후보자 3명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노정희·이동원 후보자 보고서는 여야 합의가 순조롭게 이뤄진 반면, 김선수 후보자 보고서는 김 후보자를 반대하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퇴장 속에 진행됐다.

김정래 기자 junglae-kim@lawtv.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